[피플] <한국의 암벽>…
대한민국의 '흔한…

의령 신반리 암장
인수봉대보수사업
 
 
 
  부산 암남공원 해벽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15-07-28 08:55     조회 : 6169    
[한국의 암벽 | 부산 암남공원 해벽]
출렁이는 바다 보며 오름짓 하는 클라이밍 명소
  • 글·사진 김용기               
사계절 등반 가능한 부산의 해벽
부산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따뜻한 지역이다. 따라서 암벽등반을 1년 내내 할 수 있다. 부산의 주 암벽등반 대상지는 금정산 부채바위·무명암·대륙봉을 꼽을 수 있지만 송도 암남공원과 가덕도 해벽도 인기 만점이다.

암남공원 해벽은 예전에는 군사지역으로 통제되었으나, 1996년 3월 해제되어 관할구청인 서구청에서 공원으로 본격 개발했다. 암남공원은 바다를 끼고 작은 산을 이루고 있다. 울창한 숲 사이로 개발된 오솔길은 송도해수욕장에서 감천항까지 아주 뛰어난 해안 절경이 펼쳐진다.


	거북암 전경. 해안 풍광이 빼어난 해벽이다.
▲ 거북암 전경. 해안 풍광이 빼어난 해벽이다.
암남공원 해벽은 김철규씨가 낚시광인 친구에게 정보를 얻고 답사 후 개척한 곳이다. 개척 초기에는 관할구청의 눈초리가 따가웠다고 한다. 그러나 낚시꾼들이 버리거나 파도에 밀려온 쓰레기를 매일 자루에 담아 치우는 등 철저히 관리하는 모습에 감명 받은 구청에서 루트 개척을 묵인하게 되었다.

이곳은 총 3개의 암장으로 구분되며 암장마다 개척한 산악회가 다르다. 주로 한두 피치로 이어지는 루트들로 1998년 12월부터 1999년 6월까지 약 7개월의 작업 끝에 30여 개 루트가 탄생했다. 각각의 암장은 100여 m씩 간격을 두고 있다.

3개의 암장 모두 동쪽을 향하고 있는데, 공원 입구에서 가장 가까운 암장은 ‘거북암’으로 총 15개의 루트가 개척되어 있다. 중간 부분에 있는 상어암에는 11개, 마지막 고래암에 6개 루트가 개척되어 있다. 바닷물이 빠질 때면 거북암과 상어암 사이를 편하게 왕래할 수 있지만 물이 찼을 때는 신발을 벗고 바닷물을 건너야 한다. 바위 하단부를 끼고 가는 것이 조금 까다롭기는 하지만 클라이머들은 무난한 구간이다.


	김홍례, 김윤세, 차용한씨 등 취재진이 거북암을 오르고 있다. 거북암은 전체적으로 초보자 루트들로 구성되어 있다.
▲ 김홍례, 김윤세, 차용한씨 등 취재진이 거북암을 오르고 있다. 거북암은 전체적으로 초보자 루트들로 구성되어 있다.
거북암은 부산개인택시연합회의 윤재환, 우한길, 오성규씨 등이 개척했고, 상어암은 김철규씨가 주축이 되고 우한길, 이춘우씨 등이 개척했다. 고래암은 부산 한국벽우회의 한상훈, 유동일, 정민섭, 황순원씨 등이 개척했다. 거북암 개척자들은 개인택시연합회 회원들로 쉬는 날은 물론 평일에도 바위에 매달려 작업했다. 고래암 개척자들은 한국벽우회 회원들로 유동일씨와 황순원씨는 기관사가 직업이다.

개척 시 가장 어려웠던 점은 낙석 제거 작업이었다고 한다. 주로 자주색을 띤 바위층이 작은 각을 이루면서 낙석이 되는데, 헬멧 착용이 필수다. 개척 당시 고래암에 걸려 있는 승용차만 한 바위를 제거하는 데 꼬박 3일이 소요되었다고 한다.

거북암은 초중급자들의 루트이며 접근이 쉬워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중간 볼트와 마지막 확보지점을 보수해 안전한 등반을 할 수 있으나, 이밖에 상어암과 고래암은 볼트가 노후되고 바위 표면의 작은 돌들이 떨어지고 있다. 이곳을 찾을 때는 헬멧이 필수며 볼트도 안전한지 재점검이 필요하다.

송도 암남공원 거북암 개념도


	송도 암남공원 거북암 개념도

	1 상어암 ‘바이킹’(5.12a)을 오르고 있는 필자. 상어암은 오랫동안 등반하지 않고 관리도 하지 않아 바위면의 잔돌이 떨어지고 있어 주의를 요한다.
▲ 1 상어암 ‘바이킹’(5.12a)을 오르고 있는 필자. 상어암은 오랫동안 등반하지 않고 관리도 하지 않아 바위면의 잔돌이 떨어지고 있어 주의를 요한다.

	2 거북암 ‘파도가 머무는 곳’(5.10c)을 오르고 있는 경남산악연맹 부회장 차용한씨.
▲ 2 거북암 ‘파도가 머무는 곳’(5.10c)을 오르고 있는 경남산악연맹 부회장 차용한씨.

	3 상어암 앞의 ‘조스’(5.10c)를 오르고 있는 이지민씨. 초보자 루트로 오버행으로 시작된다. 마치 오버행의 볼더링 같은 재미있는 루트다.
▲ 3 상어암 앞의 ‘조스’(5.10c)를 오르고 있는 이지민씨. 초보자 루트로 오버행으로 시작된다. 마치 오버행의 볼더링 같은 재미있는 루트다.

	4 상어암 앞에서 바다를 배경으로 한 취재진. 뒷줄 좌측부터 시계방향으로 김홍례, 이지민, 김용기, 인산가 김윤세 회장, 경남산악연맹 차용한 부회장.
▲ 4 상어암 앞에서 바다를 배경으로 한 취재진. 뒷줄 좌측부터 시계방향으로 김홍례, 이지민, 김용기, 인산가 김윤세 회장, 경남산악연맹 차용한 부회장.
부산 암남공원 해벽 루트 소개

거북암  초중급자가 즐길 수 있는 한 피치 해벽

거북암으로 가려면 공원 입구 산책로의 구름다리 쪽으로 들어선다. 구름다리는 공원 입구 주차장에서 400m가량 떨어져 있다. 산책로는 널찍하게 잘 닦여 있고 길 왼쪽에는 파이프 울타리가 쳐 있다. 왼쪽(동쪽)은 해안으로 바다가 훤히 내려다보인다.

구름다리를 약 20m 앞둔 지점에서 왼쪽 울타리를 넘어 밑으로 내려간다. 사람이 많이 다녀 길이 잘 나 있고 급경사 지대에는 슬링이 묶여 있다. 이곳에서 오른쪽으로 약 30m 더 내려가면 거북암의 볼트가 보인다.

거북암은 해변에 닿아 있다. 물이 빠지면 모든 루트를 직접 바닥에서 출발할 수 있지만, 물이 찼을 때는 몇 개의 루트를 옆으로 횡단해야 등반이 가능하다. 루트들은 한 피치 18m 정도이며 페이스와 오버행으로 구성되어 있다. 비교적 쉬운 루트들로서 초중급자들에게 적합하다.

암장의 이름은 주로 바다를 상징하는 거북암, 상어암, 고래암 등으로 되어 있다. ‘돛단배’, ‘새우등의 고래’, ‘잠수함’, ‘물개’, ‘쉬리’ 등 루트 이름 역시 물과 관련된 것들이다. 바위에 크랙이 없어 프렌드는 필요 없고 퀵드로만 있으면 등반이 가능하다. 바위 표면에 돌기가 별로 없고 작게 각이 지거나 세로 혹은 언더홀드가 가로로 띠를 형성하고 있다. 등반을 마치면 마지막 확보지점에서 직접 하강하게 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초중급자들의 루트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곳 암남공원 해벽의 대표적이며 인기암장이다.


	거북암 루트 개요
상어암  수직벽과 오버행 해벽…관리 안 돼 불안

상어암은 산책로 구름다리 건너 왼쪽 철계단 중간쯤 꺾인 지점에서 난간 너머 오른쪽 비탈길로 내려선다. 이 길을 따라 200m쯤 횡단하면 상어암이 나온다.

상어암은 수직벽과 오버행을 이루고 있는 중상급자 루트들이 많다. 피치당 12~23m 길이의 루트 11개가 있다. 또한 오버행 형태의 바위에 볼더링 루트(7m)가 2개 개척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비교적 짧으면서도 재미있다. 암장 밑에는 넓은 완경사의 바위가 있어 휴식에는 그만이다. 대부분 오버행을 이루고 있으나 비교적 홀드가 확실하여 재미있다. 현재 국내 클라이머들이 가장 많이 접할 수 있는 5.10~5.12급 난이도다. 이곳 역시 크랙이 없어 프렌드는 필요 없고 퀵드로만 있으면 등반이 가능하다. 로프는 60m 1동이면 가능하고 마지막 확보지점에 고정 링이 설치되어 있다. 하지만 15년 넘게 확보물이 관리되지 않아 조심해야 한다.


	상어암 루트 개요
고래암  고도감을 느끼며 해안 절경 만끽

고래암은 상어암에서 왼쪽으로 약 70m 떨어진 곳에 있다. 해벽 하단부 급경사 지역으로 접근해야 하므로 안전에 신경써야 한다. 구름다리를 지나 제1휴게소에서 고래암으로 접근이 가능하지만, 어차피 상어암에 들를 바엔 상어암에서 직접 고래암으로 이동하는 것이 편리하다.

고래암은 3개 암장 중 가장 큰 바위다. 높이 60m, 폭 50m가량이며 페이스와 오버행을 이루고 있다. 총 6개의 루트가 개척되어 있는데, 3개 루트는 한 피치로 끝나고 3개 루트는 두 피치까지 이어진다.

난이도는 5.10~5.11급으로 중상급자들에게 적합하지만 제2피치까지 등반할 경우 고도감이 대단하다. 제2피치 구간에 오버행이 많으며 제1피치만 등반할 수 있다. 이곳 역시 낙석의 위험이 많으므로 필히 헬멧을 착용해야 하며 프렌드는 필요 없다. 로프는 60m 2동, 퀵드로는 17개 이상 필요하다.


	고래암 루트 개요
부산 송도 암남공원 찾아가는 길

부산 송도 암남공원은 시내에서 송도해수욕장 입구를 경유해 진입한다. 공원 입구에 바다를 끼고 대형주차장이 마련되어 있다. 이곳에서 암장까지는 약 10분 소요된다. 이 일대는 군사시설 지역이었던 관계로 암장 부근과 공원 전체가 야영이 금지되어 있다. 주차장에서 계단을 올라 공원 입구 산책로를 따라 10여 분 간 다음, 작은 출렁다리 20여 m 못미처에서 좌측 해안 쪽으로 60여 m 내려가면 우측으로 거북암이 보인다. 

상어암으로 가려면 작은 출렁다리를 지나자마자 좌측 길을 따라 바다 쪽으로 내려간다. 가파른 길을 내려가서 300여 m 우측으로 이동하면 상어암이다. 고래암은 이곳 상어암에서 좌측으로 70여 m 이동하면 나온다.


	암남공원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계단으로 올라가 공원길을 따라간다.
▲ 암남공원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계단으로 올라가 공원길을 따라간다.

	주차장에서 10여 분 거리에 있는 출렁다리 못미처 좌측으로 보이는 ‘출입금지’ 표지판 쪽으로 내려가면 거북암이다.
▲ 주차장에서 10여 분 거리에 있는 출렁다리 못미처 좌측으로 보이는 ‘출입금지’ 표지판 쪽으로 내려가면 거북암이다.

	상어암. 거북암으로 내려가는 길을 지나 출렁다리를 지나 20여 m 가면 두 갈래길이 나온다. 이곳에서 좌측길을 따라 바다 쪽으로 내려간다.
▲ 상어암. 거북암으로 내려가는 길을 지나 출렁다리를 지나 20여 m 가면 두 갈래길이 나온다. 이곳에서 좌측길을 따라 바다 쪽으로 내려간다.

	앞에 보이는 바위를 넘어서면 상어암 등반루트가 있다.
▲ 앞에 보이는 바위를 넘어서면 상어암 등반루트가 있다.

	김용기
필자 약력

설악산 4대 빙폭, 당일등반. 설악산 전국 빙벽등반대회 1, 2, 3회 연속 우승.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대회, 프랑스 난이도경기 공동 1위. <한국의 암벽> 저자. <실전 암벽빙벽등반> 기술서 저자. 네파 종로점 대표. 김용기등산학교 교장.


 

코멘트입력

게시물 138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한국의암벽 절판!, 할인판매!! 운영자 03-27 13718
암벽 개념도와 자료, 저작권에 대한 안내문!!(필독) 운영자 10-18 20339
138 의령 신반리 암장 운영자 05-23 6852
137 인수봉대보수사업 운영자 08-31 10892
136 인수봉 대보수사업의 과정 (2) 운영자 08-31 8324
135 인수봉 거룡길 운영자 06-29 5205
134 인수봉 빌라길 운영자 06-09 5534
133 인수봉 하늘길 운영자 05-03 4995
132 설악산 자연빙폭 운영자 03-03 6139
131 북한산 인수봉 심우길 운영자 01-26 7274
130 버티고클라이밍짐 운영자 01-26 5696
129 도봉산 선인봉 연대베첼로 운영자 01-07 4565
128 선인봉 요델버트레스 운영자 12-02 6364
127 '한국의암벽' 절판!!, 일부 할인판매!! 운영자 11-11 6043
126 도봉산 선인봉 하늘길 운영자 10-21 6669
125 선인봉 표범길 운영자 10-08 5763
124 요세미티 엘캡 이스트버트레스 운영자 09-18 5644
123 선인봉 표범길 개척 운영자 09-14 5846
122 인수봉 전체 이번주부터 등반개방 운영자 09-03 5312
121 도봉산 선인봉 박쥐길 운영자 08-31 5630
120 전국 실내암장 경북, 경남, 전라권 운영자 08-19 6901
119 인수봉 학교길 운영자 08-14 6472
118 전남 화순 하늘바위 운영자 08-10 5950
117 부산 암남공원 해벽 운영자 07-28 6170
116 전국 실내암장 서울경기,충청,강원권 운영자 07-06 7666
115 삼성산 일봉암장 '농부의아들'(5.12c) 운영자 07-06 6719
114 대구 연경동 암장 운영자 07-01 4736
113 암벽ㅣ울산 문수산 병풍바위 운영자 05-27 6016
112 북한산 노적봉의 새 루트들 운영자 04-01 8695
111 한국의암벽 절판!, 할인판매!! 운영자 03-27 13718
110 등산강사 시험 전원 합격!! 운영자 03-10 6007
109 이 한 장의 사진 | 김용기등산학교 김용기 교장 운영자 03-02 4670
 1  2  3  4  5